아이폰 라이트닝 케이블 열수축튜브로 보강

10개월쯤 사용한 아이폰5의 라이트닝 케이블의 피복이 갈라지고 말았다.

그래서 급한대로 갈라진 부분을 절연테이프를 감아놨다.

열수축튜브로 갈라진 부분을 보강하면 되겠다고 생각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이미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하고 있었다.

오프라인으로 구매를 하고 싶었지만 철물점, 전파사는 물론 대형마트까지 팔지를 않아서 인터넷으로 구매했다.

가격은 크기 6파이, 길이 4m에 1,000원 + 배송비 2,500원(배송비가 아까워서 오프라인으로 사고 싶었다)

라이트닝 케이블과 수축튜브

크기는 반드시 6파이로 구매해야 딱 맞게 들어간다.

라이트닝 케이블과 수축튜브

6파이의 열수축튜브를 가열하면 1/2로 줄어들어 3파이가 되는데 라이트닝 케이블의 두께는 그보다 더 가늘다.

때문에 열수축튜브와 케이블을 빈틈없이 메우기 위해 위의 사진과 같이 있도록 열수축튜브 안쪽에 또 다른 열수축튜브를 잘라넣어서 두겹으로 만들어줬다.

라이트닝 케이블과 수축튜브

이제 헤어 드라이기로 열을 가해주면 튜브가 수축한다.

라이트닝 케이블과 수축튜브

위의 사진 처럼 케이블과 튜브가 빈틈없이 메꿔졌음을 확인 할 수 있다.

라이트닝 케이블과 수축튜브

라이트닝 단자 부분도 절연테이프로 위로 열수축튜브를 씌워서 보강해줬다.

절연테이프로 인해서 케이블이 이미 두꺼워진 상태라 USB 단자쪽 처럼 두겹으로 하지는 않았다.

케이블이 갈라지기전에 미리 열수축튜브로 보강하는게 좋다고 생각한다.

아이폰 라이트닝 케이블 열수축튜브로 보강”에 대한 5개의 생각

  1. toice

    아 저렇게 해도 되겠네요;;; 여자친구꺼도 저렇게 되서 2만원짜리 벨킨껄로 샀는데=_=;;;

    응답
    1. A2 글쓴이

      애플 정품은 너덜너덜 해져도 잘작동하죠.
      비품은 겉은 멀쩡한데 쓰다보면 쉽게 고장나는거 같아요.

      응답
  2. 도라지용

    이전 세대 케이블은 머리가 큰데 저사이즈로 안되겟죠?

    응답
  3. 지나가다

    사실은 5파이사서 알맞은 크기로 자르고 젓가락같은걸로 살짝 늘려서 넣고 수축시키면 딱 맞습니다.

    응답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