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보관물: 맛집

연신내역 개발자 최적화 카페 추천 – 일공공

연신내역 4, 5번 출구 근처에 지금까지 본적 없는 카페가 새롭게 오픈 했다.

카페의 이름은 ‘일공공‘으로 ‘하고 부하는 간’의 줄임말 이다. 정말 참신한 이름이다. 나는 개발자이다 보니 100 하면 이진수가 떠올라서 마음에 든다.

내가 이곳을 찾아간 이유는 나와 같은 개발자가 창업한 카페이기 때문이다. 개발자가 치킨집 대신 카페를 차리다니 이것은 모든 개발자의 로망 아닌가?

카페 일공공은 연신내역 4번 출구를 나와서 직진하다가 두번째 골목에서 우회전 하면 된다.

카페 주소를 보니 지하 1층이다. 지하? 카페의 모습이 머릿속에 그려진다. 어둡고 메케한 지하에서 아저씨들이 담배를 피우며 커피를 마시는 모습이…

카페 일공공

던전의 카페의 입구에 도착했다. 지하의 느낌이 전혀 없고 오히려 2층에 있는 고오급 한정식 식당 같은 느낌이다.

카페 일공공 - IT 도서

카페에 들어가자 마자 좌측편에 보이는 온갖 IT 도서들이 개발자가 창업한 카페가 맞다는 것을 증명해주고 있다. 개발에 무지한 사람이 책을 준비했다면 QBasic, 터보C, MS-DOS 등의 책이 있었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이곳은 최신 트렌드의 IT 도서들로 무장하고 있다.

하지만 개발자에게 책보다 중요한 것이 있다. 그것은 전기 콘센트이다. 나는 평소 카페에서 개발을 하는데 카페에서 전기 콘센트가 있는 테이블은 자리 싸움이 치열하다. 심지어 자리를 뺏기기 싫어서 짐을 놔두고 점심을 먹고 오는 사람들도 있다.

카페 일공공 - 큰 테이블

하지만 카페 일공공에서는 전기 콘센트 걱정을 할 필요가 없을 것 같다. 8명 앉는 테이블에 전기 콘센트가 무려 20개이다. 내가 자주 가는 스타벅스의 경우 8명 앉는 테이블의 전기 콘센트는 4개다.

카페 일공공

벽보고 혼자 앉을 수 있는 1인 테이블도 있는데 이곳에도 어김없이 전기 콘센트가 갖춰져 있다. 모든 자리에 최소 2개 이상의 전기 콘센트가 갖춰져 있다.

카페 일공공

그렇다면 인터넷은? 올레 기가 와이파이다. 속도 측정을 해보니 집 보다 훨씬 빨랐다.

카페 일공공카페 일공공 - 사물함

나는 1인 테이블에 자리를 잡고 앉았는데 가방을 어디에 두어야 할지 두리번거리고 있으니까 사장님이 와서 사물함이 있다는 것을 알려주셨다. 내 가방이 워낙 커서 들어갈까 걱정했는데 쏙 들어갔다. 사장님이 개발자 출신이라 개발자의 가방 크기를 알고 계셨나 보다.

카페 일공공 - 모니터

카페 한쪽에는 이렇게 모니터가 있는데 모니터도 빌릴 수 있다. 여기 말고 모니터를 빌려주는 카페는 지금까지 듣지도 보지도 못했다. 구색만 갖춘 모니터가 아니라 24인치 LG 플래트론이며 HDMI 연결이 가능하다. 카페에서 듀얼 모니터를 쓸 수 있다니 정말 신선하다.

카페 일공공 - 공기청정기

이렇게 공기청정기도 갖춰져 있다. 공기청정기에 들어온 파란색 불빛이 현재 카페의 공기가 깨끗하다는 것을 알려주고 있다. 근데 공기 청정기 브랜드가 매우 생소하다. ‘블루에어’ 검색해보니 북유럽 명품 공기청정기라고 한다. 상급 공기청정기 전문 회사 중 하나라고 한다. 공기 많이 마시고 가야겠다. 흐읍~ 흐읍~

카페 일공공

1인 테이블에는 이렇게 귀여운 선인장도 있는데 얘들도 작게나마 공기를 정화하고 있겠지? 힘내라 선인장!

카페 일공공 - 산세베리아

사무실 공기 정화 식물의 대명사 산세베리아도 힘내!

그런데 지금까지 위의 카페 사진에서 뭔가 이상한 점을 느끼지 못했는가? (이상한 게 한두 개가 아니지만…)

카페 일공공 - 시디즈 의자

카페의 의자가 보통 다른 카페에서 볼 수 있는 나무 의자가 아니다. 카페 의자가 시디즈(SIDIZ) 이다. 시디즈를 모르는 사람들을 위해서 설명하자면 좋은 의자를 만드는 회사다. 오래 앉아 있어도 엉덩이가 배기지 않고 허리가 편하다. 보통 회사에서는 비싸서 안 사준다.

카페 일공공 - 수면 의자

카페 한쪽에는 이런 수면 의자도 있다. 일하고 공부하다 피곤하면 여기에 눕자. 근데 코골면 깨워주나?

카페 일공공 - 안마기

응? 이 의자는? 여기가 카페인가 찜질방인가? 안마 의자라니! 혁신이다.

카페 일공공 - 수면 안대

이 고글은 또 뭔가? 살펴봐도 모르겠어서 사장님에게 물어보니 눈 안마기라고 한다. 나는 눈 안마기라는 것이 있는지 오늘 처음 알았다. 신기하다. 일공공은 카페인가 IT 기기 전시장인가?

자 이제 카페에 왔으면 커피를 마셔야지.

카페 일공공 - 캡슐커피

이상한 카페 일공공은 역시나 커피도 이상하다. 커피의 종류는 매우 많다. 캡!슐!커!피!

본인이 직접 캡슐 커피 머신을 작동시켜서 커피를 만들어야 한다. 카페에 와서 내가 직접 커피를 만들어야 한다니! 근데 캡슐을 장전하는 재미가 있다. 캡슐 장전 철커덕! 커피 제조 작동! 우우우우웅~ 이거 혹시 나만 재밌나?

카페 일공공

카페 답게 음료수와 샌드위치도 팔고 있다. 하지만 역시 이상한 카페 답게 시리얼도 판다. 마음에 든다.

카페 일공공

편의 물품으로는 담요와 슬리퍼가 제공된다. 슬리퍼 제공되는거 무척 좋다. 카페에서 개발할 때 신발 오래 신고 있으면 발이 조이고 불편하다. 그런데 이것만 제공되면 재미가 없지. 역시 이상한 카페는 나를 실망 시키지 않았다. 저 위에 티슈 옆에 있는 상자는 귀마개 상자다. 일하고 공부하는 분위기의 조용한 카페지만 더 격렬하게 조용하고 싶다면 귀마개로 귀를 틀어 막자.

카페 일공공 - 프린터

인쇄를 할 수 있는 프린터도 있다. 이제 프린터가 카페에 있는 정도는 이상하게 느껴지지도 않는다.

카페 일공공 - 세미나 룸

회의나 스터디, 소규모 발표를 할 수 있는 세미나 룸도 2개나 있으니 미리 전화해서 예약하면 좋을 것 같다.

카페 일공공 - 내 셀카

마지막으로 장시간 일하고 공부하려면 조명이 중요하다. 셀카로 조명을 테스트 하고 글을 마친다.

  • 상호: 일공공 (일하고 공부하는 공간)
  • 주소: 서울시 은평구 통일로 833-6 대덕타워 지하 1층
  • 전화: 02-355-1231

노원역 근처 냉면 맛집 추천 ‘행복한 해장’

주말에 등산을 갔다왔더니 시원한 물냉면이 엄청 땡겼다. 냉면은 항상 좋다.

블로그로 노원역 근처 냉면을 검색했더니 ‘행복한 해장’이라는 곳이 나왔다. 이름은 해장국 집 같은데 냉면이라니 의아했지만 도전해 보기로 했다.

물냉면을 주문하면서 양념장은 따로 달라고 했다. 난 양념장이 냉면 육수에 섞이는게 싫다. 그런데 왠걸 양념장이 없다고 한다. 보통 값싼 냉면들은 허접한 육수맛을 양념장으로 덮으려 한다.

행복한 해장 물냉면

냉면이 나왔다. 육수의 색부터 범상치 않았다. 육수를 맛보니 은은한 사골육수의 맛이 났다. 깜짝 놀라서 가게를 둘러보니 직접 우린 사골 육수와 동치미 국물을 섞어서 냉면 육수를 만든다고 써있었다.

심지어 면도 고구마 전분으로 직접 뽑은 면이다. 면의 식감이 정말 훌륭했다. 지금까지 내가 먹은 물냉면중에서 가장 맛있었다.(원래 맛이 밍숭맹숭한 평양 물냉면은 별도로 친다.) 심지어 가격도 겨우 6,000원으로 최고의 가성비를 지닌 물냉면이다.

행복한 해장 물냉면

냉면이 너무 맛있어서 이미 배가 불렀지만 생등심 돈까스도 시켜봤다. 집에서 먼 곳이라서 자주 올 수 없기 때문에 다른 메뉴도 먹어보고 싶었다.

행복한 해장 물냉면

주문이 들어오면 생등심에 바로 튀김옷을 입혀서 튀겨서 준다. 돈까스 소스는 직접 만든 소스인데 이런 스타일의 돈까스에 딱 어울리는 맛으로 매콤한 편이다. 고기도 두툼하고 맛있었다. 단한가지 단점은 튀김옷이 별로다. 반죽이 미끌거리는 식감이 났다. 튀김옷만 좀 더 개선해주면 돈까스 또한 완벽하다고 할 수 있겠다.

다음에 이곳을 다시 간다면 냉면을 곱배기(1,000원 추가)로 먹을 것이다.

  • 상호: 행복한 해장
  • 주소: 서울 노원구 상계로 97
  • 전화: 02-937-13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