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보관물:

이제는 웹에서 플래시를 버려야 할 때

제가 2010년 5월에 ‘아이폰, 아이패드에서 플래시 거부는 당연‘하다는 글을 썼었습니다.
플래시는 윈도우 + IE 조합 이외의 환경에서 성능이 나쁩니다.
하드웨어 성능이 떨어지는 모바일에서는 더더욱 좋지 않습니다.

윗 글의 댓글중 어떻게든 모바일용 플래시를 옹호하려는 댓글도 있었지만 현실은 어도비가 모바일용 플래시 플레이어 개발을 중단해버렸죠.
결국 모바일에서 플래시는 어울리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이제 어도비는 리눅스에서도 플래시를 버렸습니다.

어도비, 리눅스용 플래시 버리다 – 지디넷코리아

리눅스용 AIR는 훨씬 오래전에 중단되었습니다.

이제 플래시는 멀티플랫폼이라 할 수 없습니다.
그렇다는 것은 즉, 플래시로 웹을 구성해서는 안됩니다.
웹은 모두에게 차별없이 제공되어야 합니다.
ActiveX와 같이 특정 OS와 특정 브라우저에서만 동작한다면 웹이 아닙니다.

물론 당장 플래시를 안쓸수는 없겠죠.
하지만 플래시도 결국은 ActiveX 처럼 웹에서 퇴출되게 될 것입니다.

P.S. 답답했던 모바일용 플래시 옹호 댓글 처럼 이번에도 웹에서 플래시를 옹호하는 답답한 댓글에 에너지를 낭비하지 않으렵니다.
내가 변화를 거부해도 세상은 변합니다.

파어이폭스4 베타에서 웹개발해도 될듯

파이어폭스 부가기능

그동안 파이어폭스3와 파이어폭스4 베타 Minefield를 같이 사용했습니다.

오늘 혹시나해서 부가기능을 확인해보니 중요한 부가기능들이 파이어폭스4 베타를 지원하더군요.

일단 파이어버그만 설치되도 웹개발하는데 문제 없습니다.

Xmarks로 파이어폭스 뿐만 아니라 사파리 크롬까지 모든 브라우저 북마크 동기화가 가능 합니다.

그리고 CPU 점유율 높은 플래시 광고는 애드블럭이 차단해주니 제게 필요한 모든 기능은 갖춰졌습니다.

이제 파이어폭스3는 그만쓰고 파이어폭스4만 써야겠습니다. ^^

조용해서 몰랐던 큰변화! 파이어폭스 4.0b6pre

요즘 구글 크롬과 관련된 소식보다 파이어폭스에 대한 소식이 적어서 안타깝습니다.

저는 파이어폭스 0.9버전부터 지금까지 주력 브라우저로 파이어폭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가벼움은 크롬에게 밀리지만 안정성과 다양한 플러그인은 버릴 수 없는 매력 입니다.

지난번에 올린 파이어폭스 4.0b2pre 리뷰에 이어서 새롭게 추가된 기능을 4.0b6pre를 바탕으로 소개하겠습니다.


HTML5 테스트 점수

HTML5 테스트가 지난번(4.0 b2pre) 189점에서 214점으로 크게 올랐습니다.
아직은 지원하지 않는 HTML5용 폼객체가 많습니다.
정식 버전이 나올때쯤이면 모두 구현되길 기대합니다.

새롭고 강력한 탭 기능 – 탭 그룹

새로운 탭기능은 파이어폭스4의 새로운 기능중 정말 제 마음에 쏙 드는 기능입니다.

탭 우측 끝을 보면 특이한 모양의 버튼이 보입니다.
이 버튼을 누르면 탭 그룹이라는 놀라운 기능이 실행됩니다.

현재 자신이 띄워놓은 탭들이 사각영역에 그룹이 되어 표시가 됩니다.
탭 그룹안의 섬네일을 클릭하면 다시 원래의 모습으로 탭이 표시됩니다.
아직은 어떤 장점이 있는지 감이 안오시죠? 스크린샷을 좀 더 보겠습니다.


탭 그룹 안에 있는 탭의 위치를 바꿀 수 있습니다.
그리고 탭 그룹을 여러개 만들 수 있고 탭 그룹 상단에 그룹 이름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저는 자주 방문하는 사이트는 브라우저를 재시작 하더라도 탭으로 유지시켜서 항상 많은 탭이 떠있습니다.
그래서 해결책으로 파이어폭스와 크롬 2개의 브라우저를 사용해서 탭을 그룹화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 파이어폭스4의 탭 그룹 기능을 이용하면 업무, 놀이 등 연관된 탭을 분류해서 쓸 수 있습니다.


탭이 길면 작게 만들자 – 앱 탭으로 만들기


탭에 마우스 우측 버튼을 클릭하면 ‘앱 탭으로 만들기’라는 메뉴가 있습니다.
이것을 선택하면 탭의 글씨가 사라지고 파비콘만 남습니다.
그리고 앱 탭은 무조건 일반 탭보다 왼쪽에 위치하게 됩니다.

우분투에서의 스크린샷과 맥에서의 스크린샷이 섞여 있습니다.
인터페이스에 혼동이 있지 않으면 좋겠습니다. ^^


북마크, 방문기록, 비밀번호, 설정, 탭 동기화

파이어폭스 우측 하단에 처음보는 아이콘이 생겼습니다.
딱 봐도 동기화라는 느낌이 드는 아이콘 입니다.

동기화 아이콘을 클릭하면 동기화 설정창이 뜹니다.
기존에 처음 동기화를 이용하는 것인지 기존에 동기화를 이용했었는지 선택합니다.

동기화를 처음 이용하는 것이라면 파이어폭스 동기화 서버에 계정을 등록해야 합니다.
개인이 운영하는 동기화 서버를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모든 설정을 완료하면 우측 하단의 동기화 아이콘이 빙글빙글 돌면서 서버와 동기화 합니다.

제 우분투의 파이어폭스4의 정보를 맥북의 파이어폭스4와 동기화 해봤습니다.
우분투에서 쓰던 파이어폭스4의 북마크, 방문기록, 비밀번호, 설정은 동기화가 되었습니다.
여기서 한가지 더 중요한 사실은 탭의 동기화 입니다.

탭이 여러개 떴을때 탭을 선택하는 버튼에 ‘타 컴퓨터 탭 이용 정보‘라는 것이 생겼습니다.
이것을 선택하면 아래와 같이 제가 우분투에서 사용했던 탭 목록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아직 파이어폭스4의 변화는 끝나지 않았습니다.
지금 파이어폭스4 베타 버전을 쓰셔도 기본 기능을 사용하는데는 별다른 문제가 없을 정도로 안정적입니다.

파이어폭스 많이 사랑해주세요. ^^